열기닫기버튼
회원 게시판
업무게시판주문/제작 가이드견적/제작 문의
고객 지원
공지사항솔루션 업데이트자주묻는 질문문의 Q&A 접수Fbook통합형 FAQ
솔루션 가이드
재설치 확인/신청NexBook CC 가이드북NexBook 교육영상모바일 eBook보기
 
작성일 : 13-11-19 16:06
北이 만든 태블릿PC 온라인경매 낙찰가 58만원
 글쓴이 : ebook관리자
조회 : 840  
이베이 경매서 12명 참가…현지 판매가 2배 넘어

(워싱턴=연합뉴스) 이승관 특파원 = 북한이 생산하는 태블릿PC '삼지연'이 세계적 인터넷 경매사이트 '이베이'에서 현지 판매가의 2배가 넘는 가격에 낙찰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현지시간) 미국의 북한전문 인터넷매체인 '노스코리아테크' 등에 따르면 캐나다에 살고 있다는 한 네티즌은 최근 이베이를 통해 삼지연을 경매에 올렸고, 지난 주말까지 모두 12명이 53차례 응찰해 546달러(57만7천원)에 최종 낙찰됐다.

배송료 20달러를 합치면 약 60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이는 최근 오스트리아 빈 대학의 북한 전문가인 루디거 프랑크 박사가 평양에서 구입할 때 지불한 180유로(약 26만2천원)의 2배가 넘는 가격이다.

판매자는 상품 소개에서 7인치 화면에 저장용량 4기가바이트(GB), 카메라와 키보드, 메모리카드 등이 내장돼 있다면서 "신상품으로 사용되지도 개봉되지도 않았다"고 밝혔다.

또 '앵그리버드'를 비롯해 14개의 게임과 141권의 전자책, 마이크로소프트(MS) 오피스 프로그램 등이 내장돼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삼지연이 발송될 장소는 중국 지린성 옌지(延吉)이며, 아프리카를 제외한 전 세계로 배송된다고 덧붙였다.

북한은 작년부터 조선콤퓨터중심(KCC)이 제작한 삼지연이 교육 등의 분야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고 선전해 왔으며, 프랑크 박사는 최근 북한전문 웹사이트 '38노스'에 올린 글에서 "가격에 대비해 기대했던 것보다 괜찮았다"고 평가했다.

앞서 미국의 북한전문 인터넷매체인 '노스코리아테크'는 삼지연이 실제로는 중국산일 가능성이 크다고 지적한 바 있다.

연합뉴스 펌

 
   
 

(주)이앤아이월드|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14길 21(민재빌딩) 3F | 전화 552-1004
제휴문의: info@ebook.co.kr | Copyright 2014 By E&I WORL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