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대입합격수기
대입합격수기

서울대 일반전형 합격

Even if your hands are burning hot,
don't let the sun go if you want to hold it.

3-1 정지호

안녕하세요. 저는 서울대학교에 일반전형으로 농업생명과학대학 식품동물생명공학부에 입학하게 된 정지호입니다. 저는 서울사대부고에서 고등학생 시절을 보낼 여러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어 글을 써보려 합니다. 진학을 위해 제가 3년 동안 노력했던 점들, 생각했던 점들을 솔직하게 전해드리겠습니다.

미래는 모르지만, 미래를 만들어나가려는 노력

진로에 대한 고민을 하고 있는 학생들에게 ‘만약 지금 할 수 있는 일이 있다면 후회하지 않을 만큼 노력하는 것이 좋다’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고등학생부터 진로를 확실하게 정할 수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미래에 대한 확신이 없더라도 지금 할 수 있는 건 있습니다. 내가 좋아하는 일을 찾으려 노력하고 고민하는 일입니다.
1학년 때 전 진로에 대한 고민이 많았고, 뭘 해야 할지도 몰랐습니다. 심지어 미래에 대해 상상하는 것조차 두려워 진로에 대해서 깊이 생각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그런데 미래에 대한 고민은 지속적으로 하려고 노력해야 합니다. 미래에 대한 고민을 계속하고 상상한다면 내가 지금 뭘 해야 하는지 알 수 있습니다. 제가 지금 미래에 대한 고민을 하고 있다는 건 성장하고 있는 좋은 징조라고 생각합니다.
진로에 대해 막막하다면, 상상했을 때 내가 행복한 일을 찾아보는 것도 좋습니다. 제가 1학년 때 의사라는 꿈을 가진 것도 의학 드라마를 보고 사람을 치료하는 게 너무 멋있고, 설레는 일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자신이 좋아하는 일을 하기 위해 노력해나가는 과정은 강력한 동기가 있기에 덜 힘들고, 덜 지칠 것이라 생각합니다.

학교 수업 시간의 활용

전 공부를 선천적으로 잘하는 것도 아니고, 좋아하는 것도 아니기 때문에 사실 말할 수 있는 건 많이 없는 것 같습니다. 그래도 제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했던 걸 말씀드리자면 학교 수업에 최선을 다하고, 가능한 한 많은 것들을 그 시간에 얻으려 하는 마음을 가지는 것입니다. 항상 선생님의 수업에 집중하고, 그때 배우는 것들에서 최대한 많은 것들을 외우려고 노력했습니다. 누구나 학교 수업을 아침부터 오후까지 듣고 똑같은 시간이 주어지지만, 그 시간을 어떻게 활용하는지는 자신의 의지에 따라 달라지는 것 같습니다. 어차피 수업 시간에는 공부해야 하는데, 나중에 다시 혼자 공부하려 하지 말고 그 시간에 최대한 다 습득하려고 다짐했습니다. 학교는 아침 8시부터 오후 4시까지 누구나 다녀야 하기에 그 시간에 최선을 다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그런 습관은 혼자 공부할 때 정말 많은 도움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이 말에는 성적이 중요하다는 전제가 깔려있지만, 학생이 할 수 있는 최선인 공부를 가장 열심히 하는 것이 나중에 정말 자신이 좋아하는 일을 하게 될 때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무엇이든 자신이 할 수 있는 것에 최선을 다하고 성취하는 경험은 성인이 되어서도 좋은 영향력을 미칠 수 있을 것입니다.

지나간 기회는 붙잡을 수 없다

저에게 서울대학교를 합격할 수 있었던 이유를 물어본다면 기회가 주어질 때마다 잡으려는 시도를 했기 때문이라고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저 스스로 자신감도 많이 없었고, 어떤 일이든 할 수 없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 때가 많았지만 일단 시도를 해보려 했습니다. 나가기 두려운 대회가 있더라도 참가하고, 참가하고 싶은 프로그램들이 있다면 신청하고, 고민되는 봉사를 갈 기회가 있다면 했습니다. 만약에 할지 말지 고민되는 것들이 있다면 일단 하는 게 좋다고 말하고 싶습니다. 그런 경험들이 성장을 하게 하는 경험을 만들 수 있습니다.

목표가 있다면 뭐든지 해낼 수 있다

제가 원하는 대학교에 합격할 수 있었던 이유는 제 가족, 선생님, 친구들이 많은 도움을 주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가장 중요한 건 제 미래의 목표를 위해 무엇을 할지 고민하고 실행하는 의지였던 것 같습니다. 제 꿈을 이루기 위해서 가장 먼저 해야 할 것은 공부라고 생각했기에 그때마다 최선을 다했습니다. 자기가 하고 싶은 것이 있다면 그걸 하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그걸 이루기 위해서 차근차근 걸어 나간다면 무엇이든 못할 것이 없을 거라고 생각합니다.